· 편집 : 2020.4.4 토 21:33
울진게시판
 현명하게 지혜롭게 대처합시다
 작성자 : 반일과 극일      2019-08-14 11:41:56   조회: 693   

우리가 일본을 좋아해서 가까이 지내려고 하는 것은 아닙니다.

한국사람이라면 진정으로 좋아하는 사람이 있을까요?

그러나

현실적으로 경제적으로나,

군사적으로 우리를 압도하는 힘이 센 가까운 이웃과

잘 지낼 수 밖에 없습니다.

그것은 우리를 지켜준 우방,

미국과 같은 민주주의 국가이기 때문입니다.

현재는 미국과 일본과 한국이 자유민주주의 라는 공동의 선을 위하여

함께 공산 독재주의에 맞서고 있습니다.

우리가 그틀을 벗으나면

북한과 중공 러시아의 위협으로부터 국가 안보를 어떻게 지켜 나가겠습니까?

현재 미국과 동맹을 맺고 있는 상황에서도

트럼프 정부와의 약간의 간극이 발생하자마자,

곧바로 북한은 미사일로 위협하고, 중국과 러시아는 우리나라 영공을 침범합니다.

이때 한국은 무엇을 할 수 있었나요

단지 미국과 일본을 처다볼 뿐이었나요?

저 생각에는 만일 미국이 한국과의 동맹을 폐기한다면, 어떻게 될까요

중국과 러시아, 북한에서 영공이 아니라 육상으로 그냥 걸어서 들어 올 것입니다.

과거 한국이 김일성 공산주의 독재정권 휘하에 들어가지 않으려고 얼마나 큰 희생을 치렀습니까

우리가 제대로 정신을 차리지 않으면,

인권과 자유가 전혀 없는,

김정은 1인 독재정권 밑에 들어가 고통받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명심하세요

그래서 우리는 반일이 아니라, 극일을 해야합니다.

우리가 역사를 기억해야 하지만,

과거 보다는 현재가 더 중요하기 때문이지요

2019-08-14 11:41:5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16) 백암산 2019-08-18 07:50:09
남북통일

남한은 한미연합 훈련하며
힘자랑 하고

북한은 미사일 펑펑쏘며
생트집 잡고

한국의 통일이 두려운
일본의 경제보복

통일경제 외치니 너들과
택도없다

일일이 트집잡는 저들을
어찌할꼬
15) ㅎㅎ 2019-08-16 18:01:53
판을 읽을 능력이 있어야 장단을 맞추지요 ㅎ
14) 9번 2019-08-16 15:48:29
9번
헛똑디알맨자구1 과 같은 생각입니다.
지금 데모하는자들
처형 1순위 당연합니다.
그것도 모르고 기가 막힙니다.
13) 역사적 진실 2019-08-16 13:45:32
자유 민주 인권을 지켜 나가기 위해서다.
점심 먹고 와 조금 전 오늘 신문을 보니,
문대통령도 흔쾌히
일본과의 대화에 나서겠다 했다는 타이틀을 읽었다.
뭘 알지도 못하는 꼭두각시 같은 분들이 울진사회를 어지럽힌다.
문대통령 본 좀 받아라!
12) 반금친명정책 2019-08-16 11:54:59
우리나라가 명분에 너무 치우치다가
남한산성에서 삼전도의 굴욕을 당한 역사가 있다
정치ㅡ경제적인 수탈은 말할 것도 없고,
강제로 능욕을 당한 부녀자 수는 얼마며,
얼마나 많은 부녀자들이 그들의 노리개로
잡혀갔나
드물게 도망쳐 와도 환향녀(화냥년)라 불명예늘 안고
평생 냉대와 수모 속에 일생을 마쳤다
그것은 명이 망해가고 금이 등장하는 대도 현실을 되외시 하고,
어찌 오랑캐와 친교를맺고,
그들에게 머리를 숙이느냐? 하는 자존심
때문이었다
일본의 과거 행적으로부터 지금까지의 그 교활한 족속들을 우리가 좋아해서가 아니라
이 나라의
11) 알매자구3 2019-08-16 07:12:52
국제정치를 아나
10) 알맨자구2 2019-08-16 07:09:21
보느냐
데모가 아니라
비판의 말한마디 못한다

그것에 앞 서
너희 같은 반국가 반사회 불만세력은 살려 둘 수 없다
사회운동가들 처형순위 3순위다
김정은이 체제에 반기를 들 가능성이 가장 크기 때문에 뭉테기로 처형한다
그래야 본보기가 되어
인민들이 순종하여 따라 오기 때문이다

세상천지를 모르는 것들이 알분을 떨고
세상을 어지럽힌다
과연
파국을 향해 치닫는다
혹세무민의 시대에
너희들이 뭘 좀 아는 지식인이라면
이웃들을 바로 이끌도록 하라

그것이
너희들이 살고
울진이 보존되고
나라를 지켜가는 일이다

나라를 잃어면 어떻게 되나
9) 헛똑디알맨자구1 2019-08-16 06:54:21
좋긴 뮐 좋아
알기만 많이 알면 되나
똑바로 알아아지
헛똑디 알맨자구라고 밖에는

대한민국이 어떻게 건국되었는지,
어떻게 자유민주국가체제를
지켜낼 수 있었는 지
이 나라가 어떻게 오늘날
이 처럼
잘먹고 잘사는 나라가 되었는지
북한과 힌국이 뭐가 다른지

건국을 아나
역사를 아나
정치 경제를 아나
하나님을 아나

가장 중요한 자기자신의
죽음을 아나
김정은이 내려오면
데모 많이하는 놈들 살려둘 것 같나
통일에 도움을 줬다고...
어리석은 자들

데모라는 것은
그 자체가 자유의 상징이다
그런데
김정은이 체제에서 데모가
가능하리 라
8) 긴글 2019-08-15 19:32:08
열심히 연구하고 적은분 칭찬합니다.....긴글도 좋아요!!
7) 아나...에게 2019-08-14 16:54:57
앞으로는 요점만 간단하게 압축해서 쓰도록
옛말에 00 이와 00쟁이는 말이 많다는 속설이 있다.
6) 아나키스트 2019-08-14 14:16:41
어느 부분에서 말씀에 동의합니다만...
일본이 자유민주주의를 표방하고 공산 독재주의에 맞선다는건 동의 할 수 없습니다.
일본엔 엄연히 공산당이 존재하고, 일본은 아직도 군국주의로 호시탐탐 제국주의를 키우고 있고, 천황이란 상징적 우상이 있는 국가로 민주주의라 말씀하시는건 무리수가 있어 보입니다.
자민당 일당독재 60년입니다. 민주주의 국가에선 있을 수 없는 일이지요.
동북아 주변국은 사안에 따라 정치적 해석이 달라집니다. 미국이나, 일본이나, 중국이나, 러시아나 그들은 우리나라를 단순히 경제적 이기주의에 맞춰 계산하는 그냥 주변국입니다.
미국은 중국과 러시아를 견제하기 위해 사드같은 미사일을.. 총받이로 우리나라를 선택한거고요. 호시탐탐 독도를 지들 나라라 우기는 일본국... 36년 침탈에도 사과한번 재대로 하지 않는 국가를 어찌 우방이라 할 수 있는지요.
일본국민 70%가 한국민을 싫어 한답니다. 그것은 일본방송, 언론 등 대한민국을 조롱하는 소재가 일상화 되었기 때문입니다. 혐한 서석을 일본의 모든 서점에 코너를 만들어 운영하는 국가입니다.
일본은 한반도 유사시 일본땅에 온 대한민국 망명자들을 자국의 영토에 못들어오게 쏴죽인다 했습니다. 우방인가요? 일본은 우방 아닙니다. 다 정치적 노림수입니다.

미국 트럼프가 행하는 말한마디 한마디... 국가대 국가로 대한민국을 국가로 바라볼까요. 그냥 경제적 논리로 대한민국을 가지고 놀고 있는겁니다.
아파트 입대료 받는것보다 한국서 10억달러 받는게 더 쉽다고 조롱한 우방이라면 우방이라 기분좋게 받아 들일 수 있을까요?
과거보다 현재가 중요하다고 하신 말씀에 동의하면서...
북한과의 관계 개선이 미국과 일본을 넘어 중국, 러시아와 당당히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기회이면서 대한민국 국민적 염원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일베 사이트에 올라온 글 그대로 퍼나르지 마세요. 머리가 안되니 남들 올린글 그대로 퍼나르고 있는 울진의 극우 보수주의자 현실 답답합니다. 여러분이 좋아하는 친일 독재주의 공산당의 이념보다 더 나쁘답니다.
남과 북 독립운동가는 민족과 사람이란 전재를 위해 희생했지만, 극우 보수주의는 그냥 매국노일 뿐... 대한민국 내에 존제하는 토착왜놈일 뿐, 내부의 적입니다.
아직도 때려잡자 공산당! 하시나요?
때려잡자 매국노, 물리치자 토착왜놈이 현재 우리가 해야할 과업입니다.
5) 추풍낙엽! 2019-08-14 12:34:47
지금 민주와 법이 있다는 한국에서도 비리와 특혜와 인권이 문제가 되어
억울한 일을 당한다.
인권을 침해당하고,
경제적, 사회적 손실을 입는다.
그런데
북한체제에 들어가면 뭐가 있나. 법이 있나, 자유와 민주가 있나.
어느 칼에,
누구의 고자질에,
언제 어떻게 될 지 그누구도 장담하지 못한다.
현재의 북한을 보라
어제의 2인자가
하루 아침에 사라지고,
고모부도 고사포로 흔적도 없이 날려 버린다.
그 가운데 헐벗은 인민들은
배가 고파 가족들과도 헤어지며, 목숨을 걸고 탈북하고 있다.


4) 정신차려라! 2019-08-14 12:13:06
처형순위 3번째에 들어갈 인간들아

한국이 북한을 통일시키면,
인구가가 8천만이 된다는 설이 있다.
남북한 인구 합에다가
국외교포 약 5백만명이 귀국한다는 것이다.
반면 북한체제로 통일되면, 인구가 5천명에 미달한다는 것이다.
통일 직전
남한 사람 1천만명은 보트피플이 되고,
1천만명 정도는 숙청되기 때문이라는 것.
그렇다면, 남한의 숙청대상의 우선순위는 어떻게 되나.

정치인이 1순위.
군과 경찰고위간부들을 비롯한 고위공무원이 2순위
3순위- 문화예술계 등 사회운동가를 비롯한 지식인

3) 남한 침공 2019-08-14 12:03:21
미국의 트르먼은 대한민국을 13번째 우, 후 순위로 결정하면서,
애치슨라인을 그어 미군을 철수시켰다.
북한이 곧바로 침공해 왔던 6.25를 상기하자!
2) 정면충돌 2019-08-14 11:56:37
우리는 대개 일본을 얕잡아 보는 경향이 있다.
누가 이렿게 비유했다.
트럭과 티고가 정면 충돌하면 어떻게 될것인가? 고.
아무리 명분이 있고,
용서할 수 없는 왜놈들이지만, 현실을 외면할 수 없다.
개인간에도 그렇지만,
국가간 나라를 지키려는 안보에는
양육강식의 냉정한 힘의 논리가 지배한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보라!

1) 맞장 2019-08-14 11:49:50
초등학생과 대학생이 맞짱뜨면 어떻게 될까요"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필독]게시판 이용자들께 드리는 당부 말씀 (12)   관리자   -   2009-10-29   301634
18732
  우리의 선택 (7)   울진파파   -   2020-01-21   1789
18731
    여론조작   진실게임   -   2020-01-26   339
18730
  군민여러분, 更子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   경자년   -   2020-01-20   721
18729
  시골 분리수거장 무탄투기 방지를 위해서cctv설치가 필요합니다   분리수거장 무단투기   -   2020-01-18   536
18728
  바로 아래 18723번 답글의 중복입니다...관리자 (1)   원소장   -   2020-01-16   676
18727
  민선1기체육회장 후기를 삭제한 이유가 뭘까요? (4)   보현행 (이정희)   -   2020-01-14   1846
18726
  진정성 있게 친절하세요 (23)   그여자   -   2020-01-14   2837
18725
    군수의 책임   수리   -   2020-01-18   831
18724
  조금 아래, 18717번 글이 같은 내용이네요... 관리자 (2)   대검 부패 저승부   -   2020-01-14   801
18723
    대검 조사대상 피고발인 명단 (1)   형사문제연구소 대변인   -   2020-01-14   1106
18722
  부구 노래방 성매매 사건 철저수사 요망 (5)   여성단체   -   2020-01-13   2779
18721
  부구 성매매장부 발견 (5)   발전소   -   2020-01-12   3350
18720
  원린수씨 이제는 시사토론으로 옮기면 안될까요 짜증이 밀려오네요 (11)   원린수씨   -   2020-01-11   623
18719
  후임총리가 임명되면 울진원전건설 타당성을 다시한번 건의를 해봅시다 (1)   후임총리 설득   -   2020-01-11   280
18718
  산간벽지에 조금이라도 배려를 해주는 한진택배기사분께 감사와 고마움을 표합니다 (1)   한진택배   -   2020-01-11   404
18717
  죄송합니다... 관리자 (2)   사법NGO원린수   -   2020-01-09   1029
18716
  2020년 대검 고발 1호,2호 검사,군수 등 33명 반부패수사부배당 직접조사 (4)   대검 반부패수사부   -   2020-01-08   921
18715
  알림 공지란에 올려 주세요... 관리자   까페하비비   -   2020-01-08   159
18714
  보궐선거 (1)   백일홍   -   2020-01-08   1136
18713
  울진토착비리 척결위해 대검 시위 (11)   적폐청산   -   2020-01-06   140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결국 울진에 코로나 확진자 1명 발생
확진자, 울진시장내 전 식재료 가게 딸
영주 최 의원 박형수 후보 손들어
가족 2명, 접촉자 4명 즉시 격리조치
김형규 박형수 장윤석 황재선 4명 본후보 등록
강석호의원 4.15 출마의사 번복
불영계곡 기존국도 손대지 마라!
황재선 민주당 후보 확정
◆ 강석호의원, 21대 총선 불출마를 밝히면서
군의원 보궐선거 5명 후보 등록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