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1.23 목 15:55
자유게시판
 울진은 원시, 미개, 무법천지의 고장
 작성자 : 써그이 출신      2019-10-18 10:35:50   조회: 2166   

36번 신국도 건설사 오폐수 원인?

 

오늘 금강송면 소재지 마을 주민들이 흥분했다.

그동안 수돗물 색깔이 흐리고, 머리가 아프고, 피부발진이 생긴 원인이, 정황상으로 36번 국도 직선화 건설사가 방류한 하수 및 정화조 방류수에 오염된 수돗물을 마신 결과인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현장에 출동한 주민들은 이 건설사 현장사무소의 연약하고, 오래된 오폐수관이 세군데나 파손된 것을 발견했다.

파손된 오폐수관과 취수정에서 가까운 곳과의 거리는 불과 20여미터 이내였다.

 

2019-10-18 10:35:5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6) 석산 2019-10-29 23:44:38
평해 삼달석산허가 내준 공무원 누꼬? 남대천 상수원 상류에 말이다. 유명한 이모 허가 브로커에게 로비 받았나` 이번 태풍에 토사유입으로 수돗물 못먹었다.
5) 보상 2019-10-29 23:39:59
군환경과는 무엇을 했는지
하긴 신고해도 코빵기도 안끼는 것이 군 행정 찬걸 형님 제대로 좀하소
그리고 장 형 문자만 발송 하지 말고 군민들 피부에 닿는 의정 활동 좀하세요
문자는 아르바이트 학생 시키든지 아님 사무국에 지시 하던지 하고
군 꼬라지가 동네계모임 운영보다 못하니...
4) 토할 것 같아요 2019-10-18 12:58:48
그동안 정화조 방류수, 생활하수가 직접적으로 흘러든 식수로
먹고 마시고 생활했다니...
3) 불법조치 2019-10-18 12:30:31
울진신문의 보도에 의하면,
이 사건의 핵심적인 증거자료를 없애려는 작업을 했다.
상수원이 오염되었으면,
그 오염원을 수거해서 성분을 조사해야 하고,
성분 조사를 하면 다 나온다.
그것이 생활 하수인지, 낙엽 썩은 물질인지...

오염물질을 수거해서
전문 처리기관을 통해 합법적으로 처리해야 하는 것이다.
그런데
즉각적으로 장비를 투입하여 물길을 끌어들여
오염물질이 씻겨나가도록 조치를 한 것은
사법적 책임을 면하기 위한 불법행위로 볼수 밖에 없다.

왜냐하면,
당분간이 아니라 영원히
현재의 집수장은 사용할 수 없을 지도 모른다.
주변 일대의 토양에 스며든 오염 물질을 어떻게 다 제가 할 것인가!
그렇다면
현재의 오염 물질을 물길에 긴급히 씻어
떠내려 보내려는 조치는 증거를 없애거나
축소하려는 범죄행위이다.

2) 울진군민 2019-10-18 11:50:31
신문사들에서도 관심갖고 취재해주시길
1) 누가 책임질 것인가! 2019-10-18 10:40:49
울진군이나 울진경찰서 어디선가는 나서 책임소재를 밝혀 줄 것으로 기대하네요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필독]게시판 이용자들께 드리는 당부 말씀 (11)   관리자   -   2009-10-29   300851
18674
  전병식 주필께! (16)   임원식   -   2019-11-15   3807
18673
    임원식 선배님의 질문에 대한 답변서 (9)   전병식   -   2019-11-15   2924
18672
      어디까지?   유효사거리   -   2019-11-24   553
18671
  연어의 눈물 (3)   왕피천   -   2019-11-14   1280
18670
  지역방송청취 (16)   시청자   -   2019-11-14   2852
18669
  재판받던 담당판사를 고소한 피고인 (1)   경북투데이   -   2019-11-14   1238
18668
  울진군민들의 사기진작을 위해서 전국 노래자랑을 유치를 합시다 (2)   전국노래자랑   -   2019-11-12   902
18667
  울진의 이계심 (10)   원린수   -   2019-11-12   1717
18666
    영덕검찰,법원,울진경찰,해경 문 닫아라?   하느님   -   2019-11-12   765
18665
  도로 및 시설물 지연 민원 (1)   양심군민   -   2019-11-11   1040
18664
  원자력골프장 (2)   울진   -   2019-11-11   1257
18663
  울진사람 아푸지 마세 (2)   울진사람   -   2019-11-10   1360
18662
  36번 도로 또 해를 넘기나요 (3)   바른소리   -   2019-11-10   919
18661
  미탁피해자 뭉치자 (12)   똥물   -   2019-11-07   1963
18660
    군민 피로도 증가   정신과   -   2019-11-13   192
18659
  36번국도의2차선의 아쉬움과 동해고속도를 기다리는 망부석을 생각해보면서 (6)   망부석의 아쉬움   -   2019-11-06   1019
18658
  울진군-의회 '마린골프장 건설 예산 갈등' (3)   골프 사랑   -   2019-11-06   1256
18657
  울진읍도 명소가 있다 개발해야한다 (10)   울진읍민   -   2019-11-06   1228
18656
  행사`알림란을 이용해 주세요... 관리자   사단법인울진숲길   -   2019-11-05   264
18655
  야간에 이런 자동차를 조심... (4)   남대천     2019-11-04   142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지역 ‘토비’ 뿌리뽑겠다!
민선 초대 체육회장 주성열후보 당선
청송군이나 울릉군 편입설 솔솔
문화- 윤근오, 애향- 청지회
새해에는 “카르페디엠”과 “메멘토 모리”를 화두로
군민 여러분, 更子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죽변중`고 김창호 총동창회장 취임
출향인 전인식 현대자동차 상무 승진
마감이 다가오면 들볶이는 느낌이 드는 까닭
정현표 울진군 부군수 부임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