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25 금 20:14
울진게시판
 울진군수,검사,군의원 등 33명고발 대검1,2호
 작성자 : 사법정의      2020-01-04 02:34:17   조회: 659   

[속보] 2020 대검 제1호2호 고발대상은 검사와 경찰

- 울진군 토착비리 봐주기수사 의혹 -
- 원린수 사법연구소 소장 직접증거 확보 -

【경북투데이보도국】== 2020년 첫해 군수. 검사등 33명에 대한 제 1호 2호 고발장이  대검찰청에 접수 되었다. 울진군 토착비리세력들의 "뒤, 봐준 의혹이 있다는 울진, 영덕 사법기관소속 경찰과 검사를 비롯 '전, 현직 울진군수 와 관계 공무원 등 대검에서 직접 수사하라는 취지의 내용이 담겨 있다.

 

 이번 연휴 동안 쉬지도 않고 고발장을 작성한 원린수 사법연구소 소장은 금일 새벽 대검 정문에서 업무가 시작됨과 동시에  "전, 울진군수와 김경완 검사에 대한 고발장은 1호로 신연삼 검사와 "현, 군수 등 공무원이 연류된 고발장은 2호 로 접수 시켰다.

지역 수사기관이 연류 된 사건이니 대검에서 직접 수사해야 한다며, 접수와 동시에 윤석렬 총장 면담도 신청했다. 지난 수십 동안 수사를 해야 할 사회 악질범죄 대상은 방조하거나 묵인되고, 생활형 범죄자들에게는 도리어 먼지 털이 형 가혹한 수사가 이루어지고 있다는 것이다.

 

선거 때마다 돈 뿌려 당선 되었다는 소문이 난무하고, 직장 없이 백수로 살면서도 수십억원의 자산을 증식하고, 민원 봐 준다는 핑계로 이권개입하고 회사 임금을 부당 수급 갈취해온 토호세력들이 난무하고 있지만 방조하거나 솜방망이 처벌이 고작이라는 것이다.

 

 

불공정한 수사는 공익 고발자` 들을 도리어 전과자로 만들었고 비위 집단세력에 의하여 고발자로 매도당하게 했다. 원린수 소장과 같은 대한민국 진정한 애국자들이 도리어 전과자로 전락하는 시대는 여기서 끝나야만 나라가 바로 선다고 했다.

 

2020-01-04 02:34:17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1) 군민 2020-01-17 09:27:25
전에도 사회 정의를 외치며 울진군 비리를 파헤쳐 고발하겠다고 난리치던 자가 결국 마지막에는 자신의 이권만 챙겨 도주해 버려 군민들을 허탈하게 하였던 경우가 있었는데 이번만큼은 아니길 바랍니다.

울진에 토착비리 근절되어야 마땅합니다. 특히 건설업자들에 대한 불신과 의혹이 많은 만큼 은밀한 거래가 있는지 수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필독]게시판 이용자들께 드리는 당부 말씀 (14)   관리자   -   2009-10-29   306723
19185
  군의장이 기소되는 상황이 생긴다면 (3)   쓰레기들   -   2020-09-06   1444
19184
  부의장 울진군인구유입자유발언 (7)   군민   -   2020-09-04   1745
19183
  요번태풍에 유리창이 깨진 해양경찰서 얼른 건물을 신축합시다 (3)   해양경찰서 신축   -   2020-09-03   939
19182
  근남하고 울진 하고 망양대교 빨리좀건설합시다 (11)   다리   -   2020-08-29   1416
19181
  강력하게 밀어치라고 뽑아주었더니,(울진군은 보세요) (17)   강력하게   -   2020-08-28   2256
19180
  원전지원금으로 짓는 울진골프장...850억 쏟아붓고도 '표류' (10)   골프장 싫어   -   2020-08-28   1509
19179
  9월 초 태풍, 철도공사업체는 만전을 기해달라   예방   -   2020-08-28   528
19178
  울진군수 (28)   코로나   -   2020-08-24   4331
19177
  주민세 감면   군민     2020-08-22   849
19176
  알림ㅡ공지란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관리자   나그네   -   2020-08-22   256
19175
  8.15 참석자 (6)   코로나 전염   -   2020-08-22   935
19174
    8.15방역 (1)   경기도의사협회장   -   2020-08-24   231
19173
  연호정 공사는 중지 된건가요? (1)   컨츄리 보이   -   2020-08-21   934
19172
  마스크 하고 다닙시다.   자영업자   -   2020-08-20   1397
19171
  궁금해요   숭례문   -   2020-08-19   1114
19170
    서울 광복절 집회 등 참가 울진군민 7명 검사… 방역 비상 (1)   군민   -   2020-08-19   1298
19169
  본인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3)   익명   -   2020-08-18   1492
19168
  서울태극기집회 (7)   미치것다   -   2020-08-18   1378
19167
    서울태극기집회   동감     2020-08-18   632
19166
  울진의료원 뭐고 (3)   죽것다   -   2020-08-18   155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관내 여성장애인 성폭행사건 발생
문상객 등 40여명 격리 및 검사 들어가
코로나19 확진자 울진군내 동선 및 동향
울진장례 참가 중학생 2명 확진!
울진 비상! 초비상!
장례식장 접촉자 14명 2주간 단독 격리
기양리 실종자 시신 발견, 의료원 안치
코로나 19 확진자 관련 사진보기
시흥 확진자 동해시 1명에도 전파
경북도 코로나 신규 확진자 동선 및 상태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