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18 금 17:43
울진게시판
 울진이미지 망치는 돌고래회집(현내)
 작성자 : 강원도      2005-08-01 13:00:00   조회: 2967   
친척들과 함께 현내에 있는 돌고래회집에서 매운탕 먹으며 겪은 일입니다. 불친절, 손님 무시,
함께 한 어른 여섯 명이 모두 혀를 내두를 정도의 퉁명스러움에 다시는 현내 바닷가 식당에 가지 말자고 했습니다. 구체적인 일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비닐종이 한 장을 가져와 두 상 가운데 거지밥상보다 조금 낫게 깔아놓더군요.
설마 싶어서 한 장을 끌어다가 제대로 한 상에 깔아놓고 한 장 더 깔아달라고 하자, "안 깔아도 되는데 깔아준 건데, 깔아달라고 하면 깔아주지요.그건 회 시켰을 때만 까는 거예요" 하더군요. 아니 그럼 한 장은 왜 깔았습니까? 사람 놀리는 건가요? 매운탕 주문은 입장하면서 주문했는데

2. 우리 다음에 다른 손님이 와서 입구에서 "고기가 별로 없네요" 하자 "여기에서 우리집이 제일 많아요. 안 보이세요?" 그말을 듣고 그 팀은 가버렸습니다.

3. 유치원 어린이 4명과 어른 여섯 명인데 물잔 4개와 수저 6벌만 갖다 주더군요.

4. 밥그릇과 그릇을 내다 꽂듯이 꽝광 내려놓기에 굉장히 뜨거운 줄 알았더니 아이들이 손을 대도 멀쩡할 정도로 그냥 따뜻한 밥이었어요.

5. 다른 테이블에서 일하는 아주머니에게 무얼 갖다달라고 하자 "우리 밥먹으니까 기다리세요." 돈 내고 밥 먹는데 서비스가 정말...

6. 커피를 가져다 주면서 사람들 기분이 나쁜 지는 아는데 하는 말이 사과는 없이 "커피마시고 화푸세요."

7. 비싼 생물 우럭이어서 매운탕은 괜찮았지만, 울진 매운탕은 원래 반찬이 이런가요? 김치, 물김치, 오징어 식해가 끝이더군요. 서해 바다에서 매운탕 몇 번 먹어봤는데 전, 조개, 콩나물, 샐러드, 묵 등 최소한 여덟 아홉 가지는 되는데, 물론 맛과 서비스 좋지요. 돌고래 회집 정말 비싸고 불친절하네요.

8. 그럼에도 불구하고 밖에 한국관광공사의 "깨끗하고 맛있는 집"이라는 선전은 도대체 누가 허가해준겁니까? 울진의 다른 집들은 관광공사플랭카드 없는데 돌고래회집만도 못하다는 겁니까?




2005-08-01 13:00:0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필독]게시판 이용자들께 드리는 당부 말씀 (14)   관리자   -   2009-10-29   306410
537
  독재자 군수     -   2005-08-01   2257
536
  반핵오계(反核五戒) Rev1   삼장법사   -   2005-08-01   2160
535
  울진의 신호등과 횡단보도에 대하여 바로잡고싶은 사람   좋은울진을 만들고싶   -   2005-08-01   2028
534
  독일의 방사성 폐기물 처분장 부지 선정의 경험과 교훈   퍼니   -   2005-08-01   2310
533
  정신병자 같은 울진 군수 사퇴해야.....   퇴진 운동   -   2005-08-01   2623
532
  군민 투표 왜면하는 군수 쫒아내자   분노 유치장   -   2005-08-01   2453
531
  울진 시민분들 마음가짐좀 바꾸세요.. 제발...   하여튼   -   2005-08-01   2205
530
  9~10월 우체국정보교육센터 수강생 모집   정보교육센터 담당   -   2005-08-01   2089
529
  좋은 내용이어서 추천합니다.   울진군민   -   2005-08-01   2563
528
  본질시대 지도자 - 외교,국방의 방향%   essenpia   -   2005-08-01   2114
527
  -원전센터 추진위원회 발족-   군민   -   2005-08-01   2279
526
  부안군 의회 "원전수거물관리센타 유치"주민투표 조례 제정 의미(퍼온글)   울진을 좋아하는 사람   -   2005-08-01   2178
525
  원자력 노조 병신같은 놈들   병신같은   -   2005-08-01   2495
524
  김용수 군수 퇴진 군민은 바란다.   울 사 모   -   2005-08-01   2695
523
  원자력의 과장과 오해   도한규   -   2005-08-01   2358
522
  노정권의 정체성을 드러내어라   북파공작대   -   2005-08-01   2196
521
  부산여자대학교졸업하신분 만나고싶어요   수련   -   2005-08-01   2688
520
  에덴의 집   김 도 일   -   2005-08-01   1967
519
  Re)울진군은 뭐하는가! 이런일이나 처리 해 주세요.   울진   -   2005-08-01   2404
518
  읍 체육대회 때 4세 아이 눈 실명 누가 책임지나?   체육사랑   -   2005-08-01   255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931 | 932 | 933 | 934 | 935 | 936 | 937 | 938 | 939 | 940 
관내 여성장애인 성폭행사건 발생
"이세진 의장은 사퇴하고 군의회는 해산하라!'’
울진군, 군민 1인당 10만원씩 지원
기양리 실종자 시신 발견, 의료원 안치
매화 길곡리 1명 하이선에 실종
“박형수 의원, 확실히 챙겼다”
울진군 마이삭 피해 잠정집계
경북도 코로나 신규 확진자 동선 및 상태
울진군, 오후 4시 현재 실종자 수색 총력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