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6.3 수 16:04
독자시·수필
 갈매기
 작성자 : 울진민들레  2017-02-01 13:53:42   조회: 519   
갈매기


혼자 바닷가 바위에 앉아

이 생각 저 생각할 때

흰색 갈매기 한 마리

내 앞에 까만 꼬리를 내리고

걸어가다가

나를 보고 있는 거야

참 너도

외롭구나!



.
2017-02-01 13:53:42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댓글 리스트로 가기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울진의 문학 문학 동호인 모임 안내   社告   2013-08-05   21273
890
    울진민들레   2017-02-20   517
889
 세월(歲月)은 물레   흐르는 강물처럼   2017-02-18   690
888
 봄밤   울진민들레   2017-02-17   526
887
 그리움   울진민들레   2017-02-17   498
886
 갈매기   울진민들레   2017-02-01   519
885
 차 한잔. 달의 힘   울진민들레   2017-02-01   546
884
 다시 찾은 고향방문   흐르는 강물처럼   2017-01-27   680
883
 대게의 명칭   흐르는 강물처럼   2017-01-18   682
882
   바른말하기   뒷뜰   2017-01-16   553
881
 흔들리는 변명   울진민들레   2017-01-13   438
880
 겨울바다 죽변   울진민들레   2017-01-08   467
879
 해당화(海棠花) 피는 언덕   흐르는 강물처럼   2017-01-01   713
878
 천축산(天竺山) 석불(石佛)   흐르는 강물처럼   2016-12-20   630
877
 복도(複道)에 걸린 목련 화(木蓮 畵)   흐르는 강물처럼   2016-12-13   656
876
 암벽(巖壁)에 새겨진 몽천(蒙泉)   흐르는 강물처럼   2016-12-02   661
875
 죽변면도서관 '새김문학회' 회원과 함께 떠나는 조지훈 문학관탐방(영양 주실 마을)을 다녀와서~   울진민들레   2016-11-24   666
874
 달 항아리에 핀 매화꽃   흐르는 강물처럼   2016-11-03   723
873
 소중한것   나바다   2016-11-01   494
872
 문학에게 길을 묻다 김유정 문학촌을 다녀와서 (6)   울진민들레   2016-10-24   631
871
 마치 가을처럼   전 석   2016-10-13   58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울진군 골재채취 행정을 규탄한다!
“돈을 또 나누어 드립니다”
황재규 황재길, 농협장 당선
울진군의 큰 그림, ‘국립공원’ 의 꿈!
세 번째 기회를 맞은 주호영!
박경조 회장 새마을금고중앙회 이사 취임
무엇을 어디에 담을까?
울진군의회 ‘36번 국도 복원화’에 대한 성명서
제59회 도민체전 종합추진단 발대식
울진농협, 조합원자녀 장학금 전달식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