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7.10 금 16:16
독자시·수필
 정원(庭園)에 핀 백 목련(木蓮)꽃
 작성자 : 흐르는 강물처럼  2018-04-04 11:08:21   조회: 462   
정원(庭園)에 핀 백 목련(木蓮)꽃

윤석중

봄 햇살 보듬고서 피어난 백 목련화(白 木蓮花)
남몰래 여민가슴 멍울진 정절(貞節)이여
이른 봄 고운자태로 피어나며 웃는다.

겨울잠 떨 처내고 화사(華奢)한 웃음소리
꽃샘을 비웃듯이 가지마다 환한 웃음
꽃향기 옷소매 끝에 넘실대며 피누나.

다소곳 부푼 가슴 수줍은 사랑이여
애잔한 마음으로 곱게 피는 백 목련화
임 거려 정원(庭園)을 거닐며 기다리는 꽃인가.

아파트 넓은 정원 발밑에 펼쳐두고
아침햇살 내려앉은 창가에 기대앉아
티 없이 하얗게 피는 목련 꽃을 바라본다.

아파트 베란다에서
2018-04-04 11:08:21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댓글 리스트로 가기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울진의 문학 문학 동호인 모임 안내   社告   2013-08-05   21302
990
 6.13 지방선거, 울진지역 결과에 대한 소고   남도국   2018-06-20   228
989
 참 아름다운 전우들   남도국   2018-06-20   194
988
 방콕의 추억   남도국   2018-06-17   215
987
 한계령(寒溪嶺)에서   흐르는 강물처럼   2018-06-09   409
986
 판문점의 봄   남도국   2018-05-19   215
985
 선거열풍   남도국   2018-05-18   182
984
 인사 (人事)   남도국   2018-05-13   226
983
 어버이날   남도국   2018-05-13   184
982
 정치시조 (1)   조아요   2018-05-05   232
981
 오월의 소원   남도국   2018-05-02   197
980
 사월의 마지막 밤   남도국   2018-05-01   249
979
 흥망운세   도사   2018-04-26   250
978
 보고싶다   남도국   2018-04-13   190
977
 울진, 천식질환 치유의 최적지   남도국   2018-04-07   247
976
 심쿵   김인구   2018-04-06   214
975
 정원(庭園)에 핀 백 목련(木蓮)꽃   흐르는 강물처럼   2018-04-04   462
974
 춘설 (春雪)   남도국   2018-03-23   207
973
 미투 (Me Too)   남도국   2018-03-23   203
972
 봄의 향기   남도국   2018-03-21   206
971
 밑의 <구독자><피해자>란 닉을 쓰시는 분께 질문 드립니다.   남기일   2018-03-01   26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군의장 선출 일정 다시 잡아야
불영계곡 실종자 오늘부터 대대적 수색
“울진축협 구 건물 철거작업 재개”
울진 왕피천 케이블카 개장
울진군 5급 승진자 프로필
울진군 4급 승진자 프로필
성`금품 312만원 청소년센터에 전달
한울본부 처·소장급 주요간부 인사발령
울진군 남울진민원센터 개청
용감한 군민, 소화기 초기 진화로 큰 화재 막아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