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18 금 17:43
독자시·수필
 ‘문화강좌를 보다 展’ 을 다녀와서
 작성자 : 울진민들레  2018-12-27 17:51:11   조회: 671   
12월18일 울진군 문화 센터 전시실(2층)

오프닝 7시를 시작으로 죽변면도서관에서 전 을 펼쳤다.
오지 울진에 살면서 가장 아쉬운 점은 문화생활이다.
높은 교양과 깊은 지식 또는 세련된 아름다움이나 우아함, 예술풍의 요소 따위를 원하지만
그건 나만의 생각이다.
다행히도 가끔 이런 구성의 작품들이 전시 되어 천만 다행 이라는 생각이 든다.
조금은 부족해도 내게 미치는 영향은 크게 와 닿는다.

도서관 공익으로 근무 중인 이석진 선생님의 오카리나 연주를 시작으로 자수 선생님의 자제분의 노래로 감성과 겨울을 첫눈처럼 부드럽게 녹아내리는 음색에 저도 모르게 푹 빠져 들고 관계자 분들과 전시를 보러 오신 분들이 2층을 꽉 채웠었는데 큰 박수와 환호가 겨울밤을 뜨겁게 수놓았다.


‘문화강좌를 보다 展’ 은
죽변도서관에서 동아리 활동과 강좌를 했던 작품들을 모아서 기획했다.
서예 민화 자수 및 뜨개질 할머니 캔버스페인팅을 작품마다 다른 볼거리로 손님을 맞았다.

서예는 붓으로 나타내는 예술이요, 민화는 생활 속의 생활 그림예술, 자수는 바느질 예술이요, 뜨게는 직물을 짜는 예술이요, 캠버스페인팅은 도안그림에 숫자가 적혀 있는 대로 색칠을 하면 되는 새로운 나만의 예술작품을 선보였다.

자연과 생활풍속 순수와 민족의 정서 손과 눈과 온몸으로 표현한 작품 한 점 한 점 마다 소중하고 귀해서 오래오래 바라보고 느끼고 새로운 생각들이 떠오르는 나만의 정서가 쑥쑥 자라는 느낌이다.

2018년 겨울 끝자락 늦게 햇살이 떠오르고 서늘한 나날 가끔은 우울하고 어두운 시간들이 흘러가는 요즘 겉으로 보이는 것이 다는 아니지만 그래도 조금 밝은 쪽으로 걸음을 옮겨 정서를 다독여 본다.

멋진 작품을 선보인 동아리 회원들과 강사님들 관계자님과 소중한 친구가 함께 해서 더욱 빛났던 무대 모두모두 감사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존경 하는 죽변면도서관 이성우 관장님이 함께 하셔서 더욱 빛났던 무대입니다.
2018-12-27 17:51:11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댓글 리스트로 가기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울진의 문학 문학 동호인 모임 안내   社告   2013-08-05   21469
1030
 시로 읽는 세상만사<4>   섬마을   2020-05-19   80
1029
 시로 읽는 세상만사<3>   섬마을   2020-04-19   99
1028
 시로 읽는 세상만사<2>   섬마을   2020-03-04   116
1027
 시로 읽는 세상만사<1>   섬마을   2020-03-02   143
1026
 2019 영화로 인문학적 감수성 키우기 강의를 듣고 (2019.11.28.목 저녁 7시 30분)   울진민들레   2019-12-02   127
1025
 고향 떠난 실향민   흐르는 강물처럼   2019-06-01   263
1024
 소소하지만 확실한 인문학 강의을 듣다 ( 2019년 4월 24일 수요일 저녁 7시 30분 장은석 교수편)   울진민들레   2019-04-26   221
1023
 암 과의 전쟁   리 명 훈   2019-02-26   386
1022
 싱가포르 하늘 길   김인구   2019-01-30   436
1021
 ‘문화강좌를 보다 展’ 을 다녀와서   울진민들레   2018-12-27   671
1020
 친구에게 (1)   김인구   2018-12-27   554
1019
 소망   김인구   2018-12-24   514
1018
 외로움   김인구   2018-12-17   589
1017
 전투기추락사고   남도국   2018-12-16   558
1016
 신혼여행 다녀갔다.   리명훈   2018-12-01   661
1015
 가을이 옷을 벗으면   리명훈   2018-11-12   596
1014
 아들이휴가를 왔다. (2)   리 명 훈   2018-11-11   612
1013
 가족   울진민들레   2018-11-09   616
1012
 '자발적 가난과 자유의 길'을 주제로 김탁환 작가의 강의를 듣고 (10월25일 목요일 저녁 7시30분)   울진민들레   2018-10-30   611
1011
 가을이 짙어져 왔네   남도국   2018-10-28   57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관내 여성장애인 성폭행사건 발생
"이세진 의장은 사퇴하고 군의회는 해산하라!'’
울진군, 군민 1인당 10만원씩 지원
기양리 실종자 시신 발견, 의료원 안치
매화 길곡리 1명 하이선에 실종
“박형수 의원, 확실히 챙겼다”
울진군 마이삭 피해 잠정집계
경북도 코로나 신규 확진자 동선 및 상태
울진군, 오후 4시 현재 실종자 수색 총력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