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3.30 월 22:54
정치ㆍ시사토론
 내란선동 정도는 從北이 아니라고?
 작성자 : 독연자      2015-03-14 20:05:49   조회: 1362   

내란선동 정도는 從北이 아니라고?

새민연의 수준과 正體를 정직하게 드러낸 대변인 논평.

강도가 칼을 들고만 있었지 찌르지 않았다고 해서 그를 “강도”라고 불러선 안 된다는 억지보다 더 유치하다.

새정치민주연합은, 국민세금을 받아가면서 국회를 사회주의 혁명의 교두보로 활용하는 정당이면 내란음모 정도는 저질러도 좋다는 생각을 가진 듯하다. 대한민국이 미치지 않는 한 이런 정당에 정권을 건네줄 일은 없을 것이다.

어제 새정치민주연합 한정애 대변인은 이석기 전 의원의 내란 관련 사건에 대한 대법원의 확정 판결을 존중한다면서 이렇게 논평했다.

 <이번 판결은 박근혜 정부 하에서 일어나고 있는 무차별적인 ‘종북’ 공안몰이에 대해 대법원이 제동을 건 것으로 판단된다.

또한 내란음모 혐의가 무죄로 확정된 점을 주목한다. 헌법재판소가 이러한 대법원의 확정 판결 후에 정당해산심판 결정을 했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헌법의 가치와 민주주의 질서를 훼손하는 그 어떤 행위도 반대한다는 입장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린다.>

 박근혜 정부가 이석기 일당을 從北으로 몰았다는 취지이다. 이석기 일당이, 김정일에게 충성을 맹세하고, 주체사상을 지도이념으로 삼고 대한민국과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뒤엎는 사회주의 혁명을 추구한 사실은 박근혜 정부의 국정원과 검찰뿐 아니라 대법원고등법원 1심 재판부가 다 인정했다. 이런 세력을 종북이라고 부르는 것은 온건한 호칭이다. 그런데 '종북몰이'를 했다고? 거기에 대법원이 제동을 걸었다고? 2중 거짓말이다.

폭동으로 자유민주 체제를 전복시키고 북한식 사회주의 독재 체제를 세우겠다는 내란선동이 종북이 아니라면 내란음모 이상이라야 종북이란 뜻인가? 강도가 칼을 들고만 있었지 찌르지 않았다고 해서 그를 '강도'라고 불러선 안 된다는 억지보다 더 유치하다.

 <헌법재판소가 이러한 대법원의 확정 판결 후에 정당해산심판 결정을 했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는 표현은 憲裁(헌재) 결정문을 읽어보았더라면 취소해야 할 부분이다. 헌법재판소는 내란음모를 전제로 하여 정당해산을 결정하지 않았다. 설사 그렇게 규정하였다고 하더라도 대법원과 헌법재판소 판단은 별개이다. 대법원 판단은 개인의 자유를 제한하는 판결이고, 헌법재판소의 결정은 정당의 해산 여부를 결정하는 것이다. 대법원의 판단이 맞고 헌법재판소의 판단은 틀렸다고 할 수 없는 것은, 두 기관의 결정과 선고가 다 최종심의 권위를 갖기 때문이다.

 새정치민주연합은 국민세금을 받아가면서 국회를 사회주의 혁명의 교두보로 활용하는 정당이면 내란음모 정도는 저질러도 좋다는 생각을 가진 듯하다. 대한민국이 미치지 않는 한 이런 정당에 정권을 건네줄 일은 없을 것이다. 말이 나왔으니 하는 이야기이지만 새정치민주연합 안에는 이석기나 통진당보다 더 위험한 의원들이 적지 않다.

從北宿主(종북숙주) 정당의 대변인으로선 할 말을 한 것 같다. 자신들의 정체를 드러낸 점에선 정직한 논평이었다.

2015-03-14 20:05:49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4) 독연자 2015-03-19 22:21:28
소론님의 댓글에 감사합니다.
제발 종북이란 말이 더 이상 나오지 않도록
정치권이 정신차렸으면 합니다.
종북몰이로 득보려한다는 사고는 갖지마세요.
스스로 국가를 지키고
스스로의 힘으로 새누리당 누르고
스스로의 힘으로 진짜 국민의 대변인이 된다면
그 모습의 정당이길 소원합니다.
3) 소론 2015-03-19 13:30:26
종북 종북 종북
언능 약효가 떨어지기를...
2) 날개 2015-03-15 21:33:48
폭동으로 자유민주 체제를 전복시키고 북한식 사회주의 독재 체제를 세우겠다는 내란선동이 종북이 아니라면 내란음모 이상이라야 종북이란 뜻인가
정말 앞으로 우리나라의 국가관이 어디까지 갈까?
염려가 된다.
법 마저 지키지 못하는 국가관이라면
우린 무엇에 의지하여야 할까?
각자 집에서 부터 다시 시작하는 조국관을 부탁하고 싶다.
1) 나라님 2015-03-15 20:50:07
새정치민주연합 안에는 이석기나 통진당보다 더 위험한 의원들이 적지 않다는 말은 맞는 말이다. 그곳은 임.,의원 등 송두리체 북의 신봉자가 있다.
북한의 인권을 말하지 않는다.
새누리에도 그런 자가 있다.
우리가 정신차리고 감시하여야 한다.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457
    10년 전   나라사랑   2015-10-28   993
456
  박 근혜 정부 농민들 "마지막 경고다"   울진사랑   2015-07-31   1305
455
  빛 내서 집 사라고 했던 박 근혜 정부의 배신 ~ (2)   울진사랑   2015-07-23   1401
454
  박 근혜씨도 아버지 문란한 여자관계 알아~" (2)   울진사랑   2015-05-20   2624
453
  박정희 와 연예인 ~   울진사랑   2015-05-20   3049
452
  우리나라에서 없어진 것 5(다섯)가지 (2)   독연자   2015-05-15   1798
451
  지금 대한민국은 주말 마다 수 만명이 보여서 왜 데모를 하고 있을까..? (1)   울진사랑   2015-04-24   1502
450
  정청래 사랑 (3)   정청래 사랑   2015-04-23   1737
449
  정권은 국민을 이기지 못한다~   울진사랑   2015-04-23   1285
448
  모르쇠 (1)   출향인   2015-04-18   1623
447
  왜 가난하고 무식한 사람들은 여당을 찍을까 ? (1)   울진사랑   2015-04-12   1768
446
  작전에 실패하는 지휘관은 용서를 합니다. 우리는 협조하는 자세가 오천년 역사처럼 노론 소론 남인 북인하며 비수를 그만 꼿읍시다 (1)   다다다   2015-04-07   1460
445
  홍준표 지사님께 드리는 한 고등학생의 편지~   울진사랑   2015-03-31   1632
444
  "나는 정부 발표를 0.00001%도 신뢰할 수 없다." (3)   울진사랑   2015-03-31   1357
443
  왜 이랬다 저랬다 하는 거야?   독연자   2015-03-30   1612
442
  박 근혜 발언 대한민국 서민들 분노 폭발.. (4)   울진사랑   2015-03-29   1415
441
  가난한 사람들은 공짜 밥을 먹을려면 가난을 증명하라! ? (4)   울진사랑   2015-03-25   1388
440
  “진짜 대국민 사기극”   독연자   2015-03-23   1656
439
  <한명숙 문재인 당신들의 솔직한 대답을 듣고 싶다> (1)   독연자   2015-03-20   1474
438
  박근혜정부는 그들의 위기때마다 종북몰이로 톡톡히 재미를 보고 있다 (1)   울진사랑   2015-03-20   138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결국 울진에 코로나 확진자 1명 발생
4월1일 09 : 00 개통
확진자, 울진시장내 전 식재료 가게 딸
영주 최 의원 박형수 후보 손들어
미래통합당 박형수 공천 확정
군의원 보궐선거 5명 예비후보 등록
가족 2명, 접촉자 4명 즉시 격리조치
강석호의원 4.15 출마의사 번복
불영계곡 기존국도 손대지 마라!
황재선 민주당 후보 확정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