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12.13 금 17:36
정치ㆍ시사토론
 손병복 후보자 캠프 “특정 후보 여론몰이용 의구심” 제기
 작성자 : 읽어보세요      2018-06-09 19:15:06   조회: 708   

손병복 후보자 캠프 “특정 후보 여론몰이용 의구심” 제기

포항MBC 울진군수 후보 여론조사 ‘믿을 수 있나?’

손윤수기자  bincho@naver.com | 기사입력 2018/06/09 [09:40]

[울진=다경데일리]6월 8일 발표된 포항MBC(이하 방송사) 울진군수 후보 여론조사 결과에 대한 신뢰도에 대해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 손병복 울진인재육성아카데미 대표,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 수상     ©노성문 기자

특정 후보자에 대한 여론몰이용으로 의구심이 제기 된다. 특히 포항MBC가 선거를 5일 남겨둔 시점에 유독 울진군만 여론조사해 발표한 것에 대해서도 의혹이다.
방송사 발표에 따르면 임광원 후보가 31.1%, 전찬걸 후보가 28.4%, 손병복 후보가 22.2%, 강진철 후보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포항MBC가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6월 3~5일까지, 3일간 울진에 사는 만 19세 이상 남녀 519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했다.(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4.3% 포인트, 전체 응답률 13.3%)

한편 경북매일이 모노리서치에 의뢰해 지난달 27∼28일 울진에 사는 만 19세 이상 남녀 70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후보별 지지율은 무소속 전찬걸 후보 29.9%, 무소속 임광원 후보 29.3%, 한국당 손병복 후보 26.1%, 민주당 강진철 후보 7.4%였다.
조사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7% 포인트고, 응답률은 7.2%다.

자유한국당이 5월 27일 자체 조사한 여론조사(표본수 1,038명)에 따르면 손병복 후보자가 전찬걸, 임광원 후보자를 오차범위 내에서 근소한 차이로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또 6월 6~7일 여론조사(표본수 1,005명)에 따르면 손병복 후보자가 전찬걸, 손병복 후보자가 오차범위 내에서 혼전 양상으로 조사됐다.

손병복 후보자 선거사무소측은 “포항MBC를 제외한 여론조사에서는 오차범위를 감안하더라도 손병복 후보가 22%대를 기록한 적이 없다. 특정 후보 여론몰이용으로 의구심이 든다”고 신뢰도에 의문을 제기했다.

http://www.dkdaily.com/75998 

2018-06-09 19:15:0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534
  딴동네 얘기가 아니다.   연합뉴스   2019-05-07   428
533
  펌)경북은 물론 경북 기초지자체 어촌 사업체.종사자수 엄청 저조.   어촌의 힘   2019-05-07   112
532
  울진대학생 주장 적극지지한다.   도사   2019-02-14   361
531
    우리의 자산   공감과 의 거리   2019-03-04   230
530
  [추적60분] 8년 만의 공개 - 천안함 보고서의 진실 (1)   알려요   2019-01-20   273
529
  손병복 후보자 캠프 “특정 후보 여론몰이용 의구심” 제기   읽어보세요   2018-06-09   708
528
  포항MBC 울진군수 후보 여론조사 ‘믿을 수 있나?’   진실   2018-06-09   686
527
  손병복 울진군수 후보 '쌍방형 소통 유세' "호평"   손병복선거사무소   2018-06-08   986
526
  "울진의 미래, 인재육성에 있다”   인재 육성   2018-06-07   469
525
  망한다! (1)   도사예언   2018-05-02   807
524
  표야 굿! (1)   굿   2018-05-02   497
523
  남북 정상회담을 축하하면서 (3)   김진문   2018-04-29   339
522
  흥망운세 (1)   꼴통   2018-04-26   333
521
  대형핵폐기물! 불법보관 공범자들?   민주저널   2018-04-08   313
520
  국민청원 3탄 (한울원전 3,4호기 너무도 위험합니다. (3)   문인득   2018-04-01   705
519
    카리스마 넘치는 국무총리께 울진신문과 청원문을 함께 보내야 겠다.   문인득   2018-04-09   247
518
    백운규 장관님! 원전마피아 되셨나요?   문인득   2018-04-02   267
517
  우리회사입장 <증기발생기는 똑바로 서 있습니다> (6)   짝통기술자   2018-03-29   619
516
    대검찰청 재항고 핵심 내용 소개 (2)   문인득   2018-04-04   460
515
    야! 한수원 열 허용치도 있나?   짝퉁기술자   2018-03-31   49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울진을 크리스찬 순례 성지로 만들어야...
왕피천 엑스포공원에서
김장 하셨어요?
12월5일, 마지막 검사일입니다
36번국도 준공 내년 3월로 연기 예정
미혼남녀 ‘겨울밤의 라스트 콘서트’
용추곶, 정기 항로를 열자!
재경울진사람들 송년회 준비 분주
아버지를 기다리며(9)
보수, 정치품격 높여 총선승리 할 것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