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18 금 17:43
정치ㆍ시사토론
 日주민 69명 독도로 본적지 옮겼다
 작성자 : 군민      2011-02-21 18:10:14   조회: 2046   

"교도통신 "한중러 분쟁지역에 520여명 이전"

일본 주민 69명이 독도로 본적지를 옮겼다고 교도통신이 20일 밝혔다. 이와 함께 러시아, 중국 등 주변국과 영유권 분쟁을 빚는 북방영토(러시아명 쿠릴열도), 센카쿠열도(중국명 다오위다오), 오키노도리시마(沖ノ鳥島)로 등으로도 본적지를 옮기는 일본인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도통신이 이들 도서의 호적사무를 취급하는 4개 시-정-촌을 취재한 결과, 1월 시점에서 독도를 본적지로 등록한 69명을 포함해 일본 주민 약 520명이 분쟁지역에 본적을 둔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지난해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의 북방영토 방문으로 일본과 러시아 관계가 악화되면서 하보마이섬 등 이 지역에 본적을 둔 일본인은 1983년 44명에서 올 1월 133명으로 늘어났다. 일본의 본적지는 지번이 있으며 소정의 필요한 서류를 제출해 신청하면 현 거주지와는 상관없이 일본 국내 어느 곳으로도 이전할 수 있다.

본적을 바꾼 한 주민은 "영토 분쟁과 관련한 문제가 진전되지 않는 것에 대한 조용한 항의 표시로 본적을 이전했다"고 말했다. 이는 일본 민주당 정부의 영유권 분쟁 해결에 대한 무능력과 한중러 등 주변국에 대한 반감이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2011-02-21 18:10:1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39
  글 좀 지우지맙시댜/ 천안함 자작극 관련 (1)   자작극   2011-06-07   2266
338
  김대중 납치 총책’ 아들이 주한 미국대사? (1)   바람   2011-06-06   2230
337
  MBC 휴먼다큐멘터리 그날-봉하마을의 그날   바람   2011-05-28   2189
336
  [MBC스폐셜] 노무현이라는 사람   바람   2011-05-27   2020
335
  문용욱 전 수행비서 "노무현 전대통령 묘역 관리에 국고지원 0원"   바람   2011-05-20   2557
334
  한나라당 대표, 노대통령 ‘아방궁’에 첫 발/양정철   바람   2011-05-20   1951
333
  현재와 미래를 알려면 과거를 보라   바람   2011-05-06   1491
332
  지그시 눈을 감고 세상 소리를 본다   노동꾼   2011-05-02   2005
331
  원전 유치하여 교통 좋아 졌나요??     2011-04-04   2074
330
  노무현, 지역을 향한 꿈 (2)   바람   2011-04-03   1508
329
  “4․3유족들이 심은 봉하 사저 산딸나무에 하얀 꽃이…”   바람   2011-04-01   2254
328
  기다려 달라... 돌아온 건 독도는 일본 땅   대마도   2011-03-30   2004
327
  KBS 스페셜-노무현의 유산   바람   2011-03-19   1615
326
  “노 대통령 서거는 내 탓”이라던 그마저 하늘로   바람   2011-03-13   2054
325
  타락한 금권선거 한기총.. 나랏 일도 좌지우지   에라이   2011-02-28   2051
324
  협회비는 눈먼 돈.....................   민중모   2011-02-26   2123
323
  "참여정부 경험과 제도 무시가 구제역 대란 불러"   바람   2011-02-26   1953
322
  "시대는 한 번도 나를 비켜가지 않았다"   바람   2011-02-25   1463
321
  日주민 69명 독도로 본적지 옮겼다   군민   2011-02-21   2046
320
  ‘설거지 정권’ vs ‘비겁한 청와대’   바람   2011-02-12   206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관내 여성장애인 성폭행사건 발생
"이세진 의장은 사퇴하고 군의회는 해산하라!'’
울진군, 군민 1인당 10만원씩 지원
기양리 실종자 시신 발견, 의료원 안치
매화 길곡리 1명 하이선에 실종
“박형수 의원, 확실히 챙겼다”
울진군 마이삭 피해 잠정집계
경북도 코로나 신규 확진자 동선 및 상태
울진군, 오후 4시 현재 실종자 수색 총력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