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1.23 목 15:55
울진관련 뉴스 모음
 로젠 택배의 무책임
 작성자 : 남도국  2018-06-29 17:15:31   조회: 1055   

로젠 택배의 무책임
남 도 국
6월 19일 아침, 로젠 택배에서 벽시계 한 점을 배달해 왔습니다.
그런데 그 시계의 유리가 깨어진 상태였습니다. 배달자는 물건을 놓고 가 버려서 운송장에 기록된 집하자 김영민 님 (전화: 010-8582-2114)에게 전화로 연락 드렸더니, 미안하다며 속히 조치 해 준다고 말 했습니다. 이틀 후 아무 연락이 없어 김 영민 집하자 님께 다시 연락 드렸더니 울진의 배달 자가 연락해서 처리해 주기로 약속했는데 아직 연락이 안 왔느냐고 해서 그렇다고 했더니 또 연락해서 처리해 주마고 약속했습니다. 그 물건은 시니어 신문인 백세시대 주간지에서 우수 노인회 선정에 당첨되어 보내온 상품으로 깨어진 체 배달되었다고 신문사에 연락 드렸더니 미안하다며 다시 한 개를 보내주어 일주일 만에 수령하였습니다.

그러나 로젠 택배에서는 배달 잘못을 인정하는 사과나 전화 한번 없었습니다. 김영민 집하자를 통하여 울진 로젠 택배의 전화 (010-8582-2114)를 알아서 직접 전화를 걸었습니다. 그 분 말이 그날 아리바이트 학생을 통하여 배달되었는데, 그 후에 신문사에서 또 다른 벽시계를 보내 주었으니 됐지 않느냐고 합니다. 택배회사의 실수나 잘못은 누가 배상하느냐고 물었더니, 지금 바쁘니 마음대로 하라며 전화를 끊어 버렸습니다. 소비자는 배달상의 실수나 파손에 대한 책임을 물을 수 없나요?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우리 함께 좋은 세상 만들어 가기 위함입니다. 로젠 택배 전화로나 홈피, 소비자 고발도 열리지 않습니다. 소비자는 막무가내 인가요?
2018-06-29 17:15:31
218.xxx.xxx.31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로젠 (223.xxx.xxx.120) 2018-11-14 23:03:26
아ㅡㅡ이늠 진짜 답이없어요 아는분들 많이당햇던데요 저도당연히 당햇구요 진짜 노답이다
그노마 (59.xxx.xxx.54) 2018-07-05 20:53:56
그 쉬방쉐이. 아직도 저러고 다니는게 신기할 따름입니다.
언젠가 큰 코 한번 다칠껍니다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68
  [특별기고] 판사는 교만해야 판사다!   원린수   -   2019-07-19   193
67
  변호사 자격증 없는 변호인’에 도전하다   미디어   -   2019-07-09   312
66
  울진군 인조잔디 구매, 특정업체 집중...관련업계 유착의혹 제기   인조잔디     2019-05-08   323
65
  <탐사속보>"원린수' 뇌물검사들? 처벌요구" 검찰총장 면담신청! (1)   민주저널   -   2019-02-02   502
64
  [단독] 항소포기' 5억5천낭비! 임광원 전 군수 지시의혹? (1)   민주저널   -   2019-01-29   624
63
  <사설> 경북지사' 울진군수는 관련자들 고발조치하라’ (1)   민주저널   -   2019-01-21   594
62
  <속보> 공무원이 공모 "공문,허위조작" 어장면허허가!   민주저널   -   2019-01-21   485
61
  [단독] (前)울진군수,부군수,군정농단? (1)   민주저널   -   2019-01-21   399
60
  후포에서 로또 1등이 터졌다네요   대박 소식   -   2019-01-08   854
59
  의료원에 지지낫나 ?   누가   -   2019-01-08   430
58
  무전기소,유전불기소" 이세진의원 불기소? 검사권력 남용?   민주저널   -   2018-12-06   779
57
  [단독] 고발된"이세진,울진군의원 선거법위반" 검찰에서 고발인조사 (1)   민주저널   -   2018-11-15   801
56
  사법NGO 원교수,"이세진,울진군의원"선거법위반,영덕지청에 고발했다! (4)   민주저널   -   2018-10-31   868
55
  "울진군정농단,김창수서기관"공직자로 언론탄압,재갈물리나 (1)   민주저널   -   2018-10-26   562
54
  공직자의 반성과 성찰을 바란다!   군민   -   2018-09-16   477
53
  로젠 택배의 무책임 (2)   남도국   -   2018-06-29   1055
52
  [속보]사법역사상몇번없는“특별변호인”선임신청! (1)   프리존   -   2018-05-03   910
51
  앞서가는 울진 공무원 감사합니다 (1)   바른소리   -   2018-04-11   1216
50
  대형핵폐기물! 불법보관 공범자들?정부,국회,한수원,지방정부,직무유기!   민주저널   -   2018-04-06   345
49
  "당헌.당규 있나? 자유한국당!!   울진지킴이(자유한국당)   -   2018-03-09   66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지역 ‘토비’ 뿌리뽑겠다!
민선 초대 체육회장 주성열후보 당선
청송군이나 울릉군 편입설 솔솔
문화- 윤근오, 애향- 청지회
새해에는 “카르페디엠”과 “메멘토 모리”를 화두로
군민 여러분, 更子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죽변중`고 김창호 총동창회장 취임
출향인 전인식 현대자동차 상무 승진
마감이 다가오면 들볶이는 느낌이 드는 까닭
정현표 울진군 부군수 부임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