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7.3 금 13:51
> 뉴스 > 포토갤러리
     
“대형 해상 크레인 후포항 입항”
해면에서 100미터 공중에서 1,500톤 들 수 있어
2011년 09월 23일 (금) 11:17:32 [조회수 : 3628]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1,500톤 (25톤 트럭 60대) 들어 옮길 수 있는 엄청난 크기의 해상 크레인이 후포항에 정박해 그 위용을 자랑하고 있다.

부산 소재 에스피해운(주) 소속의 “태흥 1500” 이 크레인은 삼척 호산항 LNG기지건설에 투입되어 일하다가 9월18일부터~9월23일까지 6일간 태풍을 피하기 위해 후포항에 정박했다는 것이다.

이 크레인의 제원은 총 4,687톤이며, 길이 약 77미터, 너비 30미터이다. 크레인의 안전 사용각은 25~65도이며, 크레인을 최고 각도로 들었을 때 해면으로부터 1백여미터의 높이에 달한다는 것이다. 이 크레인 선은 무동력 바지선으로 이동할 때는 작은 203톤의 예인선을 이용한다는 것이다.

이런 규모의 크레인의 국내 현 제작비용은 170~200억원 정도로서 인수 가격은 250억원 정도인데, ‘태흥 1500’은 약 30년전 일본에서 250억원을 들여 수입했다는 것이다. 그런데 ‘태흥 1500’ 의 크기가 골리앗 같은 느낌이 들지만, 국내 이런 정도 크기의 대형 크레인은 드물지 않다는 것.

최근 삼성조선에서는 국내 기술로 제작되어 8천톤을 들 수 있는 크레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대우조선에도 3600톤 급을 2대나 보유하고 있다는 것이다.

                                                                  /신진철 프리랜서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