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1.20 일 12:47
> 뉴스 > 종합 > 원전/환경
     
“신한울 3,4호기건설 서명운동 개시
13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발대식
2018년 12월 13일 (목) 15:43:49 [조회수 : 904]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전찬걸 울진군수는 13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 재개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발대식에 자문위원 자격으로 참석해 적극적 서명운동 동참을 호소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공동추진위원장을 맡은 강석호, 이채익, 정운천, 최연혜 국회의원을 비롯해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정용기 정책위의장 등 20여명의 국회의원과 학계․산업계․노동계․시민단체 등 각계 각층 인사들이 참석했다.
 

   
 

공동추진위원장을 맡은 강석호․이채익․정운천․최연혜 국회의원을 비롯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정용기 정책위의장 등 20여명의 국회의원과 학계․산업계․노동계․시민단체 등 각계각층 인사들이 참석했다.

전찬걸 군수는 "이번 범국민 서명운동이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를 위한 불쏘시개가 될 것"이라며 "정부는 신한울 3,4호기 공론화 및 국민여론조사를 실시하고 원전지역 상생을 위한 특별법을 제정해야 한다" 고 말했다.

신한울 3,4호기 건설이 중단된 울진군은 이미 인구급감, 경기침체, 지역산업 붕괴 등 심각한 혼란을 겪고 있으며 향후 60년간 67조원의 직․간접적 피해와 25만명 고용상실 등 막대한 피해를 입게 될 전망이다.

학계와 산업계 상황도 마찬가지다. 신한울 3,4호기 중단으로 원전 생태계 흐름이 일시에 단절됨으로써 전문인력이 빠져나가고 관련 중소기업들이 줄도산 해, 세계 최고수준의 원전 기술력이 사장되고 산업 기반이 붕괴될 처지에 놓여있다.

국민적 차원에서도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데 최근 실시된 국민인식 조사에서 약 70%의 국민이 원전산업에 대한 유지 및 확대를 찬성한 결과가 이를 뒷받침한다.

서명운동은 오프라인 및 온라인(http://www.okatom.org)으로 추진된다.

이와 관련하여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지역분과위원회를 맡은 울진범군민대책위원회에서는 지난 12일 실행위원회를 열고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대대적 서명운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원전안전과 원전정책팀 (☎ 054-789-6882)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5
  • 탈원전 2019-01-17 03:18:03

    5.원전 건설을 주장하는 인간들에게 그들이 계산한 안전량의 플로토늄을 먹을 수 있는지 물어보자.
    6.원전 건설을 주장하는 인간들에게 폐기물을 안전하게 처리하는 방법이 있다면, 그 사람집에 폐기물을 묻어주자.
    7.후손들에게 아름다운 울진을 물려주기 위해서라도 더 이상의 원전건설은 안된다.신고 | 삭제

    • 탈원전 2019-01-17 03:16:27

      1.재앙적 친원전 저지하고 신한울3,4호기 건설 재개 결사 반대한다.
      2.60여년에 걸쳐 탈원전하자는데, 저렇게 원전건설을 하자고 애걸복걸 주장하는 인간들의 그 자신감은 어디에서 나오는지 단도직입적으로 묻고 싶다.
      3.원전은 이미 사양산업인데, 건설전후 비용과 대사고시 엄청난 재앙을 가져 온다는 것이 증명되었다.
      4.원전이 안전하다고 자신하는 인간들이 있으면 그들이 사는 대도시에 원전을 건설 하도록 하자.신고 | 삭제

      • ㅋㅋ 2018-12-17 23:41:01

        반대할땐 언제고 이젠 안한다고 지랄이가.쪽팔린다.후대를 생각하면 이런짓못할텐데.당장 몇푼 벌어보겠다고 ...신고 | 삭제

        • 한심 2018-12-14 09:19:48

          한심하다 지나가는 소가 웃겠다신고 | 삭제

          • 촌차돌 2018-12-13 20:15:42

            당신들이 애국자입니다.
            승리의 그 날까지 달려갑시다.신고 | 삭제

             1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