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7.19 금 17:53
> 뉴스 > 종합 > 정치/행정
     
후정리 국립 ‘해양관’ 관련법 의견수렴
강석호의원 법안 발의, 공청회 주최
2019년 03월 19일 (화) 10:06:56 [조회수 : 655]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체계적인 국가 해양과학교육을 담당할 ‘국립해양과학교육관’ 의 운영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영양·영덕·봉화·울진군) 이 주최하고,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원장 김웅서 )이 주관하는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 공청회 및 「국립해양과학교육관 운영 활성화 방안」 토론회가 18일 오후, 울진 동해연구소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강 의원이 대표발의한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에 대해 각계의 전문가와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한편, 국립해양과학교육관 설립 이후 운영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와 관련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은 체계적인 국가 해양과학교육을 위해 국비 1,045억원을 투입하여 부지면적 111,000㎡, 건축연면적 12,345㎡ 규모로 울진군에 건립하고 있는 해양과학 전문 교육시설로, 2020년 5월 개관을 목표로 건립 중이다.
 

   
 

이날 토론에 앞서 최환용 한국법제연구원 부원장, 박찬홍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동해연구소 소장은 각각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제정안’, ‘한국해양과학교육의 중요성과 과제’라는 제목으로 주제발표에 나섰다.

패널 토론에서는 이용희 한국해양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산·학·연과 유관기관의 전문가와 지역 인사들로부터 법률안 내용과 교육관 운영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행사를 주최한 강석호 의원은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은 해양분야의 교육·전시·체험 기능이 결합된 21세기 해양과학 교육거점으로 동해안의 해양문화 관광 중심지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토론회를 통해 나온 소중한 의견들이 잘 반영되어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이 차질 없이 설립되고,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법안처리와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강석호 국회의원실 제공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