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8.20 화 10:29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연말까지 해경청사 부지 결정
울진군에서 6개소에 부지 적합성 용역
7월초 용역결과 나와 해경측에서 확정
2019년 08월 01일 (목) 11:37:36 [조회수 : 831]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요즈음 울진에는 해양경찰서 청사 신축부지 선정과 관련하여 말들이 많다. 울진군은 지난 4월 ㈜해동기술개발공사에 울진해경 청사부지 6개 후보지에 대한 90일간의 용역을 발주하여, 이달초에 결과를 받았다.

해경 측은 울진군으로부터 넘겨받은 이 용역결과를 바탕으로, ‘울진해양경찰서 부지선정 위원회’ 를 구성하여 올 연말까지 부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그런데 많은 군민들이 울진해경 청사부지를 선정하는 데 왜, 울진군이 간여하느냐? 모종의 의도가 있는 것 아니냐? 는 의구심을 가지고 있다.

이에 대해 울진군 관계자는 “전혀 그렇지 않다. 울진군이 해경청사부지 선정에 관여하는 것은 수년전 ‘울진과 영덕’ 해역을 관장할 해양경찰서의 울진군 내 유치를 희망하면서, 인센티브로 해양경찰서 신축부지를 마련을 해주겠다는 약속을 이행하고 있는 것뿐.” 이라는 것이다.

일부 주민들 중에는 해경직원들이 선호하는 울진읍내의 울진경찰서와 교육청 이전 예정부지 옆 부지를 선정하기 위해 울진군이 개입하고 있다고도 한다. 이에 대해서도 울진군 관계자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입장이다. “울진해경이 영덕 앞바다도 관할하여, 긴급출동시 해경함정이 후포항에 있어야 하고, 청사도 최대한 함정 가까이 위치해야 하기 때문에 후포항 일대를 멀리 벗어날 수 없다.”는 것이다.

울진해경은 지난 2017년 11월 후포에 건물을 임차하여 임시청사 개서한 이후, 울진군과 청사 신축부지 선정에 나섰다. 해경 측은 울진군에 19,835㎡(6,000坪) 이상의 국유지 또는 군유지를 포함한 부지를 구해 달라고 요청했다.

울진군과 해경측은 6개 후보 부지를 물색하는 한편, 금년 3월에는 부지 적합성 용역 발주를 위해 울진군과 울진해경, 후포면발전협의회 등이 연석회의를 열어 의견을 수렴한 뒤, 지난 4월 부지 타당성 용역을 발주했다.

용역 결과 6개 후보지 중 특별히 뛰어난 입지는 드러나지 않았고, 후보지 모두 장단점을 고루 갖췄다고 밝혀, ‘누가 어떻게 주변여건 상황에 맞춰 단점을 어떻게 커버할 것인가!’ 가 관건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원규 프리랜서 기자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1
  • 군민 2019-08-14 18:28:23

    진짜 군민(어민)을 생각해서... 신중에 신중으로 선택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후포,영덕 가까운 곳을 추천합니다. 또한 매화 해군부대처럼 꼭 바닷가 근처에 없어도 될 것라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신고 | 삭제

     1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