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8.5 수 13:00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 568만 가구에 근로·자녀장려금 지급
5월 중 전화, 손택스, 등 비대면 신청
저소득 가구 위해 한 달 앞당겨 8월 지급
2020년 04월 28일 (화) 17:18:46 [조회수 : 1218]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국세청은 일하는 저소득 가구를 지원하기 위해, 2019년에 근로・사업소득 등이 있는 568만 가구 중 5월중에 365만 가구에 대해 장려금 신청을 받는다.

2019년 상・하반기분 소득에 대하여 이미 신청*한 203만 가구는 5월에 근로・자녀장려금 신청대상이 아니다. ※568만 가구 = 365만(신청안내) + 203만(근로장려금 정산 및 자녀장려금 자동신청 안내)

국세청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구가 하루라도 빨리 극복할 수 있도록 장려금의 신속한 지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연간 근로장려금은 가구별 최대 300만원, 자녀장려금은 자녀 1인당 최대 70만원이다.

5월 신청가구 등에 대한 심사·정산을 거쳐 법정 지급기한(10.1.) 보다 앞당겨 8월에 지급*(예상액 3.8조원) 할 예정이다. 지난해는 5월에 신청한 장려금을 9월 6일 지급 완료했다.

또한, 상·하반기분을 신청한 가구에게 6천여억원을 법정 지급기한(7.20.) 이전인 6월에 지급*할 예정이다. 연간 근로장려금의 35%를 지급, 평균 지급액은 44만원 수준이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세무서 방문없이 신청할 수 있는 비대면 신청방법을 확대한다. 특히, 전자신청이 낯선 노년층*은 「장려금 전용콜센터」 나 세무서에 전화로 신청대행을 요청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안내문에 연락처와 계좌번호만 기재하여 우편·팩스 제출도 가능하다.

또한, ARS전화(1544-9944), 손택스(모바일앱), 홈택스(www.hometax.go.kr)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자신청 절차를 개선*하였다. ARS 신청절차 간소화, 휴대전화 사진촬영에 의한 증빙 제출 등도 가능하다.

장려금 신청을 위한 전화 통화 시 계좌 비밀번호, 카드번호, 인터넷뱅킹 정보 등을 절대 요구하지 않으니 보이스 피싱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지방청별 장려금 전용콜센터는 (서울청) ☎02-2114-2199, (중부청) ☎031-888-4199, (부산청) ☎051-750-7199, (인천청) ☎032-718-6199, (대전청) ☎042-615-2199, (광주청) ☎062-236-7199, (대구청)☎053-661-7199

신청기한은 5월 1일부터 6월 1일까지이며, 신청 안내문을 받은 분은 4월 27일부터 전자신청을 할 수 있다. 6.2.∼12.1. 기간에 신청을 하면 최종 산정된 장려금의 90%만 지급받게 되고, 지급시기도 10월 이후가 되는 점을 유의하셔서 반드시 5월 중에 신청해야 한다. 12월 2일부터는 장려금을 신청할 수 없다.

궁금하신 사항은 세무서 방문 전 꼭「장려금 전용콜센터」나 「126상담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영남지사 장세인 기자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