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10.23 금 15:07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오징어채낚기어선 죽변 앞바다 좌초
119구조대와 해경, 승선원 6명 전원구조
2004년 09월 27일 (월) 03:57:00 [조회수 : 796] 편집부 webmaster@uljinnews.co.kr
오늘(9월27일) 오전 12시5분께 죽변면 봉평리 방파제 30미터 앞 암초에 속초선적 오징어 채낚기 어선 수광호(선주 및 선주 김남수. 51세)가 좌초했다.

이 배에는 선장을 포함한 6명의 선원이 타고 있었지만, 신고를 받고 출동한 울진소방서 119 구조대와 해양경찰에 의해 전원 구조되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해양경찰은 `9월25일 오후 1시20분쯤 조업을 위해 삼척 원덕 임원항을 출항한 후 삼척 동방 35마일 해상에서 조업하던 수광호가 어획량 부진으로 조업지를 이동하는 항해 중에 암초에 좌초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포항해양경찰서 죽변지서(지서장 박홍양)는 `수광호에는 약 1400리터의 기름이 실려있지만 오늘(27일) 오후 2시 현재까지 기름유출에 의한 해양 오염 피해는 없다`며, `추후 오염발생을 우려하여 오일펜스를 설치한 뒤 육상으로 기름을 회수하는 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선주와 속초수협, 선박 예인업체는 현재 좌초되어 있는 수광호의 예인 비용 문제 등에 관한 협의가 끝나는 대로 선박을 예인할 것으로 알려진다.
/이명동기자(uljinnews@empal.com)

(동영상코너에 관련 동영상뉴스 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