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10.20 화 17:19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선박 충돌, 2명 사망 1명 실종
22일 현재, 실종자 수색 진전 없어
2004년 09월 23일 (목) 01:51:00 [조회수 : 709] 편집부 webmaster@uljinnews.co.kr
9월20일 새벽 5시55분쯤 후포면 후포 북동방 4마일 지점에서 포항 선적 9.77톤급 오징어 채낚기 어선 부광호(선장 김우원. 50세. 포항시 북구 용흥동)와 부산 선적 134톤급 트롤어선 제 3 영신호(선장 김병익. 49세. 부산시 영도구 봉래2가)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부광호가 침몰하며 선장 김씨가 실종되고 선원 정병화(46세. 포항시 북구 학산동), 김철호(42세.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씨 2명은 숨진 채 인양됐다.

지난 9월18일 후포항을 출항하여 사고 해역에서 조업하던 중 제 3 영신호와 충돌한 부광호는 25일 후포항에 입항할 예정이었다.

포항 해경은 충돌 선박 제 3 영신호를 후포항에 입항시키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사고 해역을 중심으로 실종된 부광호 선장 김우원씨에 대한 수색작업을 실시중이지만 9월22일 현재까지 큰 진전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포항해경 후포파출소(소장 이재준)와 해경 특구단원 10여명은 사고 직후 열악한 장비와 인력으로 바다 속에 침몰한 사고 선박 부광호의 인양작업을 강행하여 9월21일 후포항 해동조선소에 상가(上架)시키는데 성공했다.
/이명동기자(uljinnews@empal.com)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