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7.10 금 16:16
> 뉴스 > 포토갤러리
     
괭이 갈매기 9마리 집단폐사
2010년 11월 12일 (금) 09:56:26 [조회수 : 1751] 편집부 webmaster@uljinnews.com


   
 
   
 
 
 
지난 10일 후포6리 마을 회관 뒤편 바닷가에 괭이 갈매기 9마리가 집단적으로 폐사한 채 파도에 떠밀려 나온 것이 발견되었다.

오후 7시경 인근 주민에 의해 발견되어 신고되어 한국조류협회 회원들이 출동, 수거하여 매장했다. 한국조류협회 회원들은 괭이 갈매기는 보호조류가 아니라 연구소에 보내지 않고, 현지 자체 매장 처리했다고 밝혔다.

회원들이 배를 갈라 조사한 바, 독극물에 의한 집단폐사로 추정했다. 이번 같은 경우 쥐약을 놓아 잡힌 쥐들을 바다에 버렸을 경우 갈매기들이 먹었을 수도 있다는 것. 독극물로 잡은 쥐는 아무데나 버리지 말고, 반드시 매몰처리하여야 2차 피해를 막을 수 있다고.

                                                  /후포 신진철 프리랜서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