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5.24 금 17:57

신한울원전 3,4호기 건설 이행요구
울진군수 입장표명 및 정책세미나 개최

기사 댓글 2
  • 반딧불이 2018-09-15 01:34:54

    천년고도 경주가 문화재만해도 엄청난 관광자원인데 욕심때문에 핵을 먹고 살고 있고 방사능 때문에 무서워서 가지도, 지역 농수산물에도 고개를 돌린다

    하물며 울진은 자연이 주는 광광자원을 내팽겨치고 핵을 먹겠다니 원주민들 다 죽이고 핵사랑 관료들만 살겠다고 이기심에 자기 자손들 먹고 살만하게 외국으로 피신 준비 해놓으섰죠?
    핵을 먹어본 사람들은 거기 안살아요
    원주민은 돈이없어 못 떠나요신고 | 삭제

    • 원전 2018-09-13 16:11:55

      군수님은 발로 뛰는데 군의장은 들어 앉아 뭐하고 있는지??????신고 | 삭제

       1 
      임추성 전 후포수협장 구속
      상토일 주씨 연례 모임 가져
      울진의료원은 종합병원급 시설과 장비
      주령 옛길 등 온정일대 유적답사
      2천년전의 숨결, 대가야를 찾아서
      울진우체국, 골드바 판매
      구실령 옛길을 가다!
      울진군의료원 - 세브란스(신촌)병원
      경북도, 동부청사 개청... 동해안의
      남울진농협 조합원자녀 장학금 전달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