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10.22 목 14:41
> 뉴스 > 오피니언 > 오피니언
     
[독자기고]김영란법 철저히 준비해 사회 변화 이뤄내야
울진소방서 서국수
2016년 09월 08일 (목) 11:08:00 [조회수 : 1027]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오는 9월28일부터 그 동안 국민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던 부정 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일명 ‘김영란법’이 시행된다. 법안은 공정하고 투명한 사회를 바라는 국민들의 요구를 수렴하면서 제정되었다.

공무원의 청렴의무는 직무와 관련하여 직접 또는 간접을 불문하고 사례 · 증여 또는 향응을 수수할 수 없으며, 직무상의 관계여하를 불문하고 그 소속 상관에게 증여하거나 소속 공무원으로부터 증여를 받아서는 아니 된다.(국가공무원법 제61조 · 지방공무원법 제53조)고 법적으로도 명시된 사항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국민들이 ‘김영란법’ 제정을 요구했다는 것은 그 대상인 공공기관과 언론사 등이 국민들의 신뢰를 얻지 못했다는 것을 알려준다.

‘김영란법’을 통해 공정한 직무수행 보장과 국민의 신뢰를 확보하고 선의의 공직자와 공적 업무 종사자를 보호하여 공정하고 깨끗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을지 사회적인 관심이 크다. 이러한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많은 공공기관에서 ‘김영란법’ 대응 청렴교육을 실시하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누구도 부정청탁과 금품 수수의 유혹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하지만 공직자가 자신만의 올바른 가치관을 세우고 이에 따라 행동한다면 모두에게 신뢰받는 깨끗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또한 국민들의 노력도 요구된다. 순수하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전한 선물이 받는 사람에게는 위법 대상이 될 수 있다. 이러한 상황이 생기지 않기 위해서는 법률 대상자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들도 법률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관심을 갖는 등 깨끗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할 것이다.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