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29 화 13:44
> 뉴스 > 오피니언 > 오피니언
     
<독자기고> 다중이용시설 이용 시 비상구를 기억하자!
죽변119안전센터 소방위 김제승
2017년 04월 07일 (금) 10:09:41 [조회수 : 913]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비상구(非常口) 정의를 요약해서 설명하면 ‘화재나 지진 따위의 갑작스러운 사고가 일어날 때에 급히 대피할 수 있도록 특별히 마련한 출입구’를 뜻한다.

실내에서 화재가 발생하면 순식간에 연기로 가득 차버리며, 한 치 앞도 볼 수 없는 동굴과 같은 어둠속에 남겨진다. 이러한 어둠 속에서 연기와 불길을 피해 자신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할 수 있도록 해주는 건 오직 비상구뿐이다.

화재 발생 시 짧은 시간 내에 뜨거운 열기와 유독한 연기로부터 탈출하는 것은 곧 죽느냐 사느냐의 갈림길이며, 이때 옥외로의 탈출구가 되는 비상구는 곧 생명의 문이다. 만약 비상구가 닫혀있거나 주변 적치물로 인해 대피가 어렵다면 비상구는 무용지물일 수밖에 없다.

그러나 비상구 안전캠페인 및 비상구 불시단속을 하다보면 화재가 발생하지 않는다는 안일한 생각을 갖고 피난 방화시설을 불법으로 변경하거나 폐쇄하는 업소, 비상구로 향하는 통로에 불필요한 물건을 쌓아두는 업소를 종종 발견할 때가 있다. 이런 업소는 소중한 생명의 문을 무관심 혹은, 안일함으로 닫아 버린 것이다.

따라서 관계인들은 비상구의 중요성을 인지해 어떠한 상황에도 피난에 장애를 발생시키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는 것을 강조하고 싶다. 또한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하는 이용자들도 출입구와 비상구 위치를 확인하는 습관을 가져야 한다.

사람들은 화재 등 극한 상황에 처하면 들어온 문으로 탈출하려는 ‘귀소본능(歸巢本能)’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가까운 곳에 비상구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주 출입구를 향해 많은 사람들이 몰려, 빠져나오지 못하고 결국 소중한 생명을 잃은 사례가 빈번했기 때문이다. 따라서 다중이용업소 출입 시 반드시 확인해야 할 것이 있다.

그것은 바로 피난안내도이다. 피난안내도는 화재 발생 시 최단시간에 피난할 수 있도록 안내표지를 이용객이 쉽게 볼 수 있는 곳에 비치하도록 되어있다. 피난안내도를 통해 현 위치를 파악하고 비상구 위치를 숙지한다면 위급상황 시 자신의 안전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영업주는 소방․피난시설 관리를 철저히 하여 본인의 재산은 물론 이용자들의 안전을 도모하고 이용자들 또한 다중이용업소를 방문할 때 비상구를 확인하는 습관을 가짐으로써 내 안전은 내가 지킨다는 의식을 키우길 바란다. 오늘부터 생명의 문인 비상구에 대한 생활 속 작은 관심으로 큰 안전의식을 생활화하는 의식 높은 시민들이 되기를 바란다.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