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7.19 금 17:53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독립유공자 자긍심 높이는 명패 달아 드리기 행사
유족 신병원씨 자택에 독립유공자 명패 부착
2019년 03월 04일 (월) 17:25:10 [조회수 : 508]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친절 울진군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에게 자부심과 긍지를 느낄 수 있도록 4일 신병원씨 자택을 방문해 독립유공자 명패를 직접 달아드리는 행사를 가졌다.

독립유공자 신우경 선생은 친형 신돌석 의병장과 의병을 모아 대일항쟁을 같이 도왔으며 신돌석 의병장이 피살되자, 암살자 처단을 계획하고 10여명의 의병을 규합하여 동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신돌석 의병장을 암살한 친일 주구배를 찾던 중 대구 조항산에서 일본군과 접전하여 무릎에 총상을 입었다.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93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했고, 유족 신병원씨 또한 6.25참전유공자(무공수훈자)로 2대가 국가유공자 가족이다.

울진군은 3월에 독립유공자 23명, 6월 호국보훈의 달에 6.25참전유공자 및 상이군경 등 372여 가구에 명패를 전달할 계획이며 월남전 참전유공자 및 그 외 국가유공자는 2020년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찬걸 군수는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로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유공자에 대하여 군민들이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사회복지과 사회복지팀 (☎ 054-789-6061)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