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9.29 화 13:44
> 뉴스 > 종합 > 사회/경제
     
사회적거리두기와 ‘생활속거리두기’ 의 차이점
11일, 유흥업소 14일간 영업정지 명령
2020년 05월 12일 (화) 17:42:57 [조회수 : 1699]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5월 6일부터 코로나19에 대한 국민 대응태세로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시행하고 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완화된 형태로서, 일상 생활복귀를 예비하는 형태다.

그러나 서울 이태원 유흥업소로부터의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어제(11일) 전국의 광역지자체는 관할구역내 클럽, 콜라텍, 회관, 룸살롱 등 유흥주점 등에 대해 14일간 영업정지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지난 5월3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발표한 생활 속 거리두기의 국민 행동 주요내용을 소개한다.

생활 속 거리두기는 ∙모임·외출·행사는 기본적인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다만, 고위험시설에 대해서는 운영중단‧자제 권고명령 또는 방역지침 준수행정명령을 내릴 수 있다.

그리고 좀 더 구체적으로 개인방역 기본수칙으로 ❶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❷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건강거리 두기 ❸ 30초 손 씻기, 기침은 옷소매에 ❹ 매일 2번 이상 환기, 주기적 소독 ❺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하기 등이다.

개인 보조수칙으로 ▴마스크 착용 ▴환경 소독 ▴65세 이상 어르신 및 고위험군 생활수칙 준수 ▴건강한 생활습관 지키기 등이다.

집단방역 기본수칙으로는 ❶ 공동체가 함께 노력하기 ❷ 공동체 내 방역관리자 지정하기 ❸ 공동체 방역지침 만들고 준수하기 ❹ 방역관리자는 적극적으로 역할 수행 ❺방역관리자에게 적극 협조하기 등이다.

집단 보조수칙으로는 ▴일상과 방역의 조화 ▴학습과 참여 ▴창의적 활용과 다중이용(공공)시설은 시설별 위험도를 고려하여 방역지침 마련 후, 단계적인 운영 재개 등이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는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된 3월 22일부터 시작돼 한 차례 연장됐고, 4월 20일부터 5월 5일까지 다소 완화된 형태로 16일간 연장된 바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기침이나 재채기 등의 비말 감염의 경우에 가장 효과적이다. 성적 접촉을 포함한 직접적인 신체적 접촉에 의한 감염이나, 간접적인 물리적 접촉에 의한 감염이나 공기 감염하는 경우에도 효과적이었다.


                                                           /김정순 프리랜서 기자

 

울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