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7.3 금 19:49
> 뉴스 > 기획특집 > 기획특집
     
울진에 바란다 2
“소통으로 화합으로 ‘따뜻한 울진’이 되었으면…”
2008년 10월 13일 (월) 10:49:18 [조회수 : 1506] 편집부 webmaster@uljinnews.com

울진신문 창간 17주년을 맞아 지역의 각계각층의 사람들을
만나 ‘울진에 바란다’란 주제로 의견을 들어보았다.
이들의 의견을 요약하여 지면에 싣는다.

   

장 익 현(39세)
울진 북면 소곡리 환도장

“문화는 정신을 풍요롭게 하는 것이다. 경제 못지않게 중요한 부분이 되어야 한다.”

 

   

정 일 수(53세 대구거주)
그레이트 하이벨 대표·온정출생

“고향이 건강하면 출향인도 편안하다. 철학있는 울진의 명예를 만들어 가길 빈다.”

 

   

김 용 하(51세.죽변면 거주)
죽변수협 지도과장

“고유가로 어민들이 많이 어렵다. 정부와 관계당국의 지원으로 고통을 들어줘야 한다.”

 

   

 

 

홍 순 옥(84세)
울진 근남면 출생

“살아있는 동안 건강하게 생활했으면 좋겠다. 노인들에게 더 많은 지원을 해야 한다.

 

김 선 문(71세.울진읍 읍내2 리장)
삼양수산대표

“울진을 발전시키고 미래를 책임질 훌륭한 인재 육성을 위해 많은 투자가 필요하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신문(http://www.ulji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글쓰기-
전체보기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