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20.7.10 금 16:16
독자시·수필
 울진, 천식질환 치유의 최적지
 작성자 : 남도국  2018-04-07 10:14:54   조회: 247   
울진, 천식 질환 치유의 최적지

남 도 국

천식은 호흡 장애를 유발하는 참기 어려운 질병이다. 천식 질환은 호흡기관을 좁게 하여 숨을 쉬지 못하도록 발작하는 알레르기성 질병으로, 발작이 발생하면 밤 낮 가리지 않고 잠잘 때나, 일할 때나 어느 때고 제 멋대로 발작하는 참을 수 없는 고통스런 질병이다. 이는 대부분 만성 질환으로 좀처럼 완치가 안 된다는데 문제가 심각하다. 유전적 요소도 있지만 주로 미세먼지나 황사, 꽃가루, 매연 같은 환경적 원인으로 발생하며 대체로 봄철에 많이 나타난다.

발작이 심하면 약발을 듣지 않는다. 한방은 물론 유명 의료원 처방도 무용지물이다. 국내 주요 종합병원에서 처방해 주는 약도 치료도, 영국이나 러시아에서 수입한 글락소 스미스클라인 같은 약 처방을 받아도 효과는 일시적일 뿐 완치가 안 되든 나를 2001년 6월 비뇨기과 분야의 최고 전문의 전북대학교 이양근 교수가 환경을 바꿔보라며 권유했다.

2001년 8월, 나는 결심하고 부인도, 자녀들도, 친구들도 말리는 길을 간단한 짐 보따리 차에 싫고 나 홀로 울진 뒷들 마을로 귀향해 왔다. 울진서 10년 만 더 살면 여한이 없으리란 목표를 세우고, 하루 종일 눈물로 얼굴을 적시며, 연락도 없이 밤에 혼자 살고 있는 울진 형수씨 집에 도착하여, 놀라는 형수씨에게 사연을 설명하고 짐을 내렸든 생각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18년이 지났다.

마을 뒤 산 아래에 건축한 지 7년 되었다는 조그마한 시골집을 한 채 구입하고 여기 저기 물어 수리하고 혼자서 살아온 3개여 월, 그해 12월 24일 집사람이 도저히 안 되겠다며 울진으로 와 나와 합류하게 되었다. 울진에 와서도 글락소 처방제와 의료원 검사를 받으며, 효과 있다는 천연 식품 더덕, 도라지, 은행 같은 천식에 좋다는 식품 모두 구하여 복용하며 이래저래 시골에 맞춰 가며 살아오고 있다.

내 경험으로 말하면 천식은 환경적 영향이 절대적이다. 질병의 원인이 되는 미세먼지, 황사, 매연, 꽃가루, 소음 등을 피할 수 있는 환경이 중요하다. 도시와는 달리 사는 곳 전체가 산과 바다, 숲과 맑은 물로 둘러져 있는 울진이 바로 그런 곳이라 생각한다. 인체에 해로운 농약도 지금은 친환경 농사법으로 변화시켜 만성 천식환자가 치유 받고 건강하게 사는데 가장 좋은 고장이라 말하고 싶다.

내가 살아있는 증인이다. 20 년 전의 고통스럽게 살아오든 나를 나의 가족과 자녀들, 친구들이 생생하게 기억한다. 오죽하면 잘나가든 청춘 40년 동안 쌓아올린 기반과 기득권을 모두 팽개치고 오지 중 오지 울진으로 돌아왔겠는가? 건강보다 귀중한 것 없다는 증거다. 덕택에 나는 80이 넘은 나이에 아직 혈압도 119-69로 정상이며 혈당도
정상으로 나름대로 건강하게 살아가고 있다.

문제는 내려놓는 결단이 만만찮다는 것이다. 망설여지고 이것저것 놓치기 아까워 결단 못했든 나, 세상에 하나뿐인 생명보다 귀한 게 정말 어디 있느냐? 누구나 때가 되면 가는 인생이지만 살아 숨 쉬는 동안에는 그래도 건강하게 살기를 원하는 것이 우리의 우선 목표 아닌가? 30 년 넘도록 고생해온 만성 천식을 울진으로 귀향한 20 여 년인 지금, 나는 별다른 약도 쓰지 않고 어려움 없이 조용히 글이나 쓰고 사진이나 만지며 사는 게 내 일상이 되었다.

아픈 이야기 무슨 자랑이라 내 놓겠냐 마는. 단 한 가지 내가 원하는 것은, 내가 겪은 체험담을 세상에 널리 알려, 나와 같은 고통으로 사는 모든 사람들에게 희망의 소식을 전해 주고 싶은 마음에서다.

울진은 천식 뿐 아니라, 노인들이 슬로우 라이프를 살아가는데 천혜의 고장이다. 주위를 둘러 싼 모든 환경들이 찌들고 힘들고 고통으로 살아온 노인들이 마지막 힐링 하며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생각한다, 국내 유일의 자연 온천 (백암, 덕구) 두 곳과 푸른 바다, 울창한 숲, 오염되지 않은 계곡, 명물대게, 울진송이 등이 풍부하게 제 자리에자리하고 있고, 국내 최고의 시설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노인 종합복지회관이 주 6일 간 건강하고 즐거운 문화생활을 하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제공해 주고 있다.

나는 감히 울진을 국내 최고의 노인 휴양지라 가감 없이 말할 수 있다. 욕심 같으면 이러한 노인 천국 울진에 좀 더 질 높은 의료 시설이 들어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노인 케어 최고 지역 울진으로 귀촌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 더욱 좋겠다.

2018년 04월
2018-04-07 10:14:5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댓글 리스트로 가기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울진의 문학 문학 동호인 모임 안내   社告   2013-08-05   21301
990
 6.13 지방선거, 울진지역 결과에 대한 소고   남도국   2018-06-20   228
989
 참 아름다운 전우들   남도국   2018-06-20   194
988
 방콕의 추억   남도국   2018-06-17   214
987
 한계령(寒溪嶺)에서   흐르는 강물처럼   2018-06-09   409
986
 판문점의 봄   남도국   2018-05-19   215
985
 선거열풍   남도국   2018-05-18   181
984
 인사 (人事)   남도국   2018-05-13   226
983
 어버이날   남도국   2018-05-13   184
982
 정치시조 (1)   조아요   2018-05-05   232
981
 오월의 소원   남도국   2018-05-02   196
980
 사월의 마지막 밤   남도국   2018-05-01   249
979
 흥망운세   도사   2018-04-26   250
978
 보고싶다   남도국   2018-04-13   190
977
 울진, 천식질환 치유의 최적지   남도국   2018-04-07   247
976
 심쿵   김인구   2018-04-06   214
975
 정원(庭園)에 핀 백 목련(木蓮)꽃   흐르는 강물처럼   2018-04-04   461
974
 춘설 (春雪)   남도국   2018-03-23   207
973
 미투 (Me Too)   남도국   2018-03-23   203
972
 봄의 향기   남도국   2018-03-21   206
971
 밑의 <구독자><피해자>란 닉을 쓰시는 분께 질문 드립니다.   남기일   2018-03-01   26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군의장 선출 일정 다시 잡아야
불영계곡 실종자 오늘부터 대대적 수색
“울진축협 구 건물 철거작업 재개”
울진 왕피천 케이블카 개장
울진군 5급 승진자 프로필
울진군 4급 승진자 프로필
성`금품 312만원 청소년센터에 전달
한울본부 처·소장급 주요간부 인사발령
울진군 남울진민원센터 개청
용감한 군민, 소화기 초기 진화로 큰 화재 막아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간일자 : 1991년 4월 8일 |운영위원장 : 박경조 | 발행·편집인 및 주필 : 전병식 | 등록번호 : 경북 010013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전병식
서울지사장 : 임명룡(☎ 010-6230-1976) | 부산지사장 : 안정권(☎ 010-5488-2686) | 대구지사장 : 전종각(☎ 010-7287-7910) | 연간구독료 : 30,000원
계좌번호 농협(주식회사 울진신문사) 317-0002-7924-91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3길 17 | 전화 : 054-783-8600 | 팩스 : 054-783-8601
Copyright 2005 (주)울진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webmaster@uljinnews.co.kr